음악2007.04.28 19:22

Luv(sic) by Shing02 (w/ Nujabes)

사랑(이란 병에 걸린)



  • 상사병이란, 마치 개에게도 개 나름의 감수성이 있듯,
    이런 새로운 상대성 이론을 발전시켜서,
    속박되어 정지된 우리 영혼을 연결시키지.
    삶을 위한 긍정적인 희생? 그게 나랑 무슨 상관이람.

    우리의 역사는 한 세기의 ¼밖에 안 돼.
    진실이 우리의 화학작용을 지배하지.
    봐 어떤 신비도 없어, 우리가 혼합한 색깔을 통해 마음은 자유로와지고,
    눈 먼 이는 조화의 너머를 보게 돼!

    죽은 공간에 삶을 불어넣어 의심의 구름을 날려버려.
    우리가 결정한 새로운 영토는,
    안전한 피난처의 요건을 모두 갖추고 있지.

    지금은 멀게 느껴지지만 시간은 다가오고 있어.
    우리의 사상이 이륙해서 대기를 가르면,
    순수한 음파는 거의 무한대에 전해지고,
    게다가 그곳에서 난 절대로 꼭 널 만나게 되겠지!

  • 왜냐면 비트와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왜냐면 비트와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 큰일이야, 모든 역사과정은 창세기로 시작해 묵시록으로 끝나는데.
    신은 이 기회를 축복하소서,
    내가 너무나 오래 기다려온 단어들에 목소리를 찾아줄 수 있도록.

    거리에서 낮은 급료, 적은 팁을 받았지만,
    수익을 위해 부른 노래들이 낭비는 아니었어.
    요즘 뉴스도 안 보니?
    우린 연옥(煉獄)에서 얼마간 살고 있는 듯해

    그런데, 사랑 노래가 어떻게 들리는지 난 안다고 생각했는데 말야,
    하지만 햇살 속에서 보다 따뜻한 선율을 느낄 수 있었어.
    나가자, 달빛 속에서 일인 항해를 떠나자.

    우리가 자신의 삶을 얼마나 가볍게 할 수 있는지,
    가끔씩 난 까맣게 잊어버리곤 해.
    만약 우리가 붙잡은 고삐를 놓는 법을 배운다면,
    우리 영혼으로 돌아가서, 정신을 흐르듯 내버려둔다면 말야.

    자 이제 보이니? 매일 보는 것들에도 은총의 정의를 표현하는 무수한 색조가 존재해.
    하지만 내가 선택한 내 특권은,
    내 안에는 남에게 줘야 할 사랑이 넘쳐난다는 거야!

  • 왜냐면 비트와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왜냐면 비트와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 아, 너의 존재가 내게 어떤 기분을 가져다주는지 설명하는 책을 쓰진 못했어.
    하지만 너를 위해 쓴 이 노래는 어떠니?
    내가 느끼는 것들… 나의 믿음을 이 꾸밈없는 단어들에 싣고 싶어,
    내 이야기를 네가 느끼도록 말야. 기분이 어때?

    우리가 함께했던 장면들을 회상해봐.
    그때 기억나니? 추운 밤, 꼭 안아주는 것밖에 모르던 내게, 넌 긴장하지 말라고 말했지.
    그때 기억나니? 난 가득 모인 관객들 앞에서 노래했고, 네가 나의 에이스임을 깨달았어.

    난 무대 위에서 사랑노래를 부르는 조커였어.
    모든 이목이 날 향했고 이견의 여지가 없었지.
    그런데, 다이아몬드가 어떻게 빛나는지 난 안다고 생각했는데 말야,
    하지만 조명 속에서 보다 격렬한 사랑을 느낄 수 있었어.
    2층 특석 발코니에서 조용히 날 바라보던 하트 퀸으로부터 말야.

    얼어붙은 시간의 단편을 돌아보며 잃어버린 감각을 해빙시키려 애쓸 때면,
    가끔씩 난 정말 의심이 들어,
    난 단지 잘 짜여진 신곡(神曲)을 공연중인 한 배우에 불과한 게 아닐까 하고.

    비유는 이쯤하자. 이 편지를 쓴 동기는 말야,
    너도 알아줬으면 하는 거야, 음악이 우리가 삶을 살아가는 데 힘이 된다는 사실을.
    새로운 하루가 우리에게 내일을 가져다준다고 네가 말하듯이…

  • 왜냐면 나의 비트와 너의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왜냐면 너의 비트와 나의 멜로디를 통해 난 사랑을 말하게 되니까, 유창하게, 아주 명백하게.



영어 가사와 음원은 지난번 포스트에 있습니다.
꽤 오래 걸렸네요. 시험 때문에 여유가 없어서^^;
역시 주말이 최곱니다-_-)b


Posted by 필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