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d or Alive'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2.02 1월의 마지막 날 (1)
음악2008.02.02 22:20

겨울이 올 때마다 듣곤 했던 곡. 1월의 마지막 날이라고 하기엔 이틀이나 지나버렸지만; 원래 시나위 1집 연주곡인데 D.O.A. 기타 프로젝트 밴드 음반 나올 때(2003) 가사가 생겼습니다. 씨디가 시골에 있어 낮은 음질 음원으로 올립니다. 씨디 가져와서 10메가 넘지 않는 최대한의 음질로 올립니다.



Dead Or Alive(신대철/김태원/김도균) - January


지나버린 세월의 흔적에 묻힌 바보들처럼
미친 듯 달려보면 후회하지 않을 거라 생각했지만
바람에 적신 듯 눈물 닦아도 지워지지 않는 건 아픔뿐이야

1월의 마지막 날 너의 품에 안겨
너의 손길이 닿는 곳에 내 머리 숙인 채 잠들고 싶지만
나를 깨우는 너의 믿음에 오늘도 잠 못 이룬다

잊혀진 친구의 이름을 부르듯 너를 떠올리며
간절한 추억만 남긴 채 떠나긴 싫었지만
바람에 적신 듯 눈물 닦아도 지워지지 않는 건 아픔뿐이야


g 신대철
v 김태훈(시나위)
b 박영신(김종서밴드)
d 김민기(김종서밴드)
k 장지원(모비딕)
작사/작곡/편곡 신대철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거울  (0) 2008.02.16
공기가 그리는 곡선  (2) 2008.02.15
1월의 마지막 날  (1) 2008.02.02
신화와 재즈의 만남, Patricia Barber - [Mythologies] (2006)  (0) 2008.02.01
못(Mot) 인터뷰 중에서  (3) 2008.01.17
팀 - 사랑한 만큼  (1) 2008.01.08
Posted by 필유